Tuesday, May 28, 2024
Home경제돈은 어디서 시작되어서 어디로 흘러갈까?(돈의 흐름)

돈은 어디서 시작되어서 어디로 흘러갈까?(돈의 흐름)

한 달 중 직장인들에게 가장 기쁜 날이 있습니다. 그것은 바로 ‘월급 날’입니다. 하지만 직장인들 사이에서 우스갯소리로 ‘월급은 잠시 스쳐 지나간다’곤 합니다. 그렇게 스쳐 지나가는 돈이 나에게 계속 머문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그렇다면 돈은 정말 어디서 와서, 어디로 흘러가는 걸까요?

돈의 흐름
돈의 흐름

돈의 출생지를 밝히는 일은 간단합니다. 지금 가지고 있는 지폐나 동전을 꺼내 보면 바로 알 수 있습니다. 지폐와 동전 정면에 ‘한국은행’이라고 적혀 있을 겁니다. 우리가 사용하는 돈은 한국은행 이라는 곳에서 태어납니다. 하지만 이 돈은 우리에게 바로 오는 것이 아닙니다. 다양한 경로를 거쳐서 우리에게 옵니다. 경로는 크게 두 가지로 나눌 수 있습니다. 첫 번째는 시중의 은행을 거쳐서입니다. 두 번째는 정부를 거쳐서 입니다.

은행을 스쳐 오는 돈

한국은행은 은행들의 어머니입니다. 시중은행들은 한국은행으로부터 돈을 받아와서 다양한 사업을 합니다. 물론 이렇게 받아온 돈은 공짜가 아닙니다. 돈을 사용한 만큼 ‘이자’를 지불해야 합니다. 빌려주는 사람의 힘이 더 강하니 이자는 한국은행이 정합니다. 그래서 뉴스를 보면 한국은행 총재가 기준금리(한국은행의 최고 결정 기구인 금융통화위원회에서 매달 회의를 통해서 결정하는 금리)를 발표합니다. 시중은행으로 흘러간 돈은 다시 크게 두 곳으로 흘러갑니다.

정부를 스쳐 오는 돈

한국은행은 정부 은행입니다. 대한민국 정부가 돈을 가져오고 보관할 수도 있습니다. 정부 또한 한국은행으로부터 돈을 빌릴 수 있는데, 이를 국공채라고 합니다. 물론 여기에도 이자가 있습니다. 정부도 한국은행으로부터 돈을 빌려와서 다양한 일을 합니다. 이 돈도 위와 같이 기업과 개인으로 흘러들어갑니다. 하지만 정부가 쓰는 돈은 시중은행들이 쓰는 돈과 목적이 다릅니다. 시중은행은 이익을 위해서 돈을 사용합니다. 정부는 손실이 나더라도 공공의 목적으로 돈을 사용합니다. 경로는 같지만 사용하는 목적이 다른 것입니다. 정부가 사용하는 돈 역시 두 곳으로 흘러 들어갑니다.

첫 번째는 기업으로 흘러들어갑니다. 우리가 사용하는 기차, 도로, 공항, 전기 등은 대부분 공기업이 운영하고 있습니다. 위의 시설들을 만들기 위해서는 초기에 많은 장비와 인력이 필요합니다. 위의 시설들을 만들기 위해서는 초기에 많은 장비와 인력이 필요합니다. 그리고 정부는 특정 산업을 육성하기도 합니다. 특정 기업에게 투자를 하거나 지원을 합니다. 이런 사업들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장비를 구매하고, 일자리가 발생함으로써 일반 사람들에게도 돈이 흘러들어갑니다.

두 번째는 개인에게 바로 흘러들어갑니다. 정부에서 일하고 있는 공무원들이 대표적입니다. 공무원이 아니더라도 정부로부터 돈을 받을 수 있습니다. 바로 ‘복지’를 통해서입니다. 크게 세 가지입니다. 첫 번째는 건강 때문에 직장을 잃을 경우입니다. 두 번째는 일할 기회를 잃었을 때입니다. 세 번째는 저소득 취약계층에게 최소한의 생활을 보장해줄 때입니다.

RELATED ARTICLES

Latest